IMG_5978.jpg

지난 일요일 오후 블랙스버그 중학교 강당에서 코난군이 속한 String Theory 오케스트라의 연례 공연이 있었다.

IMG_5980.jpg

올해 공연에는 퀸의 보헤미안 랩소디를 연주했는데, 솔로 부분을 누가 연주할 것인가를 두고 각축을 벌이다가 3학년인 마테오가 선발되고 코난군은 대신에 악장을 맡게 되었다.

그동안 악장을 맡아오던 바이올린 선생님의 딸 조슬린이 부악장이 되어서 코난군과 자리를 바꾼 셈이다.

IMG_5981.jpg

내 귀에는 평소에 연습하던 코난군의 연주가 더 훌륭하게 들렸고, 마테오 보다 큰 싸이즈의 바이올린이라 그런지 음색 자체도 더 듣기 좋았으나, 솔로이스트 선발 대회에서 마테오가 실수를 하지 않고 연주를 마쳤기 때문에 마테오가 뽑혔다.

코난군은 이 바이올린 다음에는 어른이 사용하는 풀 싸이즈의 바이올린으로 바꾸게 된다.

IMG_5984.jpg

공연에 앞서 연습하는 장면을 비디오로 녹화해서 유튜브에 올려두었다.

실제 공연이 시작할 때는 어른들의 정식 오케스트라처럼, 악장인 코난군이 입장한 다음, 오케스트라를 대표해서 인사를 하고 악기의 음을 맞추는 것도 했다.

그 장면도 유튜브에서 볼 수 있다.

https://youtu.be/R31JlrHXfCU

바이올린 레슨을 데려가고 데려오고, 매일 집에서 연습을 시키는 것은 코난아범이 도맡아서 하고 있다.

IMG_5988.jpg

 

2019년 5월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