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어머님 생신이구요…

 718 total views,  1 views today

또한 막내 도련님의 생일이기도 하지요…

그래서 미역국을 끓여봤어요. 마른 미역을 물에 불렸다 건져서 참기름에 살짝 볶다가, 국거리용 쇠고기를 넣고, 소금과 국간장으로 간을 맞추어 오래오래 끊였더랍니다… 물론 파, 마늘은 넣지 않구요…

한 번 맛봐주실래요? 눈으로만 봐도 맛이 보이지 않으세요? ^___^

어머님, 그리고 도련님, 생신 축하드려요! 건강하세요!!

Related Posts

Subscribe
Notify of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