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화책 따라하기: 핑크 컵케익

 589 total views,  1 views today

야드세일에서 둘리양의 취향에 꼭 맞는 동화책 한 권을 샀다. 핑크색을 좋아하는 아이가 핑크색 컵케익을 너무 많이 먹어서 온 몸이 핑크색으로 변한 이야기였는데, 거기에 나오는 컵케익을 우리도 구워보자며 둘리양이 부탁했다.

마침 집에서 제분기로 갈아낸 밀가루가 꼭 한 컵이 남아있었다. 그 밖의 재료 중에는 집에 없는 것도 있었지만 이번 주말에 쿠폰을 사용해서 장을 보기로 했으므로, 이가 없으면 잇몸으로 대체하는 정신을 가지고 집에 있는 재료로만 베이킹을 시작했다.

DSC_3511.jpg

동생이 요리하다 흘린 것을 오빠가 청소기로 치워주는 장단이 잘 맞았다.

케익 반죽이 묻은 믹서기를 핥아 먹는 것도 큰 재미.

DSC_3512.jpg

 

다 구워진 케익 위에 딸기 가루를 넣은 아이싱을 바르고 마지막 딸기 장식을 얹었다.

DSC_3513.jpg 

원래 동화책에는 체리 장식을 얹었는데, 둘리양 말하기를 “딸기가 아니라 체리인척 하자” 한다 🙂

DSC_3514.jpg 

동화책 장면과 비교샷

DSC_3515.jpg
DSC_3516.jpg 

식용색소가 아닌 딸기 가루를 넣어 만든 케익이라 그랬는지 둘리양은 동화책의 주인공처럼 핑크색으로 변하지 않았다.

DSC_3517.jpg

2015년 6월 10일

Related Posts

Subscribe
Notify of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