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72 total views,  1 views today

P8150036.JPG

일요일이라 들어가서 참배는 못했고
마당에 있는 거북선 모양 수돗가에서
사진만 한방 박았다.
경미니는 현재 차 안에서 자고 있다.

작성자: 나윤 경민 맘

Related Posts

Subscribe
Notify of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