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1

보영아! !

Loading

박교수!

나 정아야.
건강하게 잘 지내고 있지?
홈피를 둘러 보니 집도 이쁘고 넘 좋다. ^^
그간 내가 넘 연락도 못했지. 나 여성개발원 그만두고
초등병설 유치원에서 기간제 교사 하면서 임용고시 준비해서 붙었다.
마치 보험하나 든 것 처럼 든든하다.
이젠 혼자 살아도 굶진 않을 것 같다.

내 예전에 너그 집에 놀러갔던 기억나는구나.

얼마전에 내 오랜 친구랑 연락이 되었는데 그 친구는
아..어디더라….아 맞아 캔사스에 있더라고 ^^

너 있는 버지니아랑 꽤 멀지?

멀리서 유창한 영어로 강의 하는 네 모습 생각하니 정말 멋지구나. ^^
한국 안오냐? 오면 연락혀? 꼬옥 알았지!

또 올게.

Subscribe
Notify of
guest
2 Comments
Oldest
Newest Most Voted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보영

정아구나!
한동안 소식이 뜸해서 바쁜가보다 했어.
국가 고시에 합격하다니… 장하다! 축하하고!!

나는 맨날 일하느라 바빠서 우리 홈페이지가 이렇게 썰렁하단다… 그래도 이렇게 반가운 친구가 찾아주니 참 좋구만…

우리 부부는 영주권 신청 중이라 한국에 나갈 수가 없어. 조만간 영주권은 나오겠지만, 둘이 비행기값이 또 만만치가 않고, 시간도 안나고…

그러니, 방학에 맞춰서 니가 놀러 와라. 우리집에 빈 방 많거든.

정아

^^ 보영아 신랑과 이제 한집 살림하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