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흘째 날: 집의 모양은 거의 완성

 802 total views,  1 views today

공사 열흘 째…

모든 벽이 마감되었습니다. 아직 외벽에 나무 사이딩을 둘러야 하고, 정면의 문과 들창을 달아야 하고, 베란다 난간 설치, 계단 설치, 창문의 몰딩과 셔터 등등의 세부작업이 남았지만, 이정도만 되어도 아이들이 들어가 놀기에는 충분히 재미있습니다.

코난아범이 또 뭔 공사를 한다더라~ 하고 골목에 소문이 나서 윌과 도리스 부부가 다녀가고, 메리 여사도 방문하고, 이웃집 부부도 간간이 공사의 진척에 관심을 보이고 있습니다.

그런데, 개강하기 전에 마지막으로 공사에 박차를 가해야 하는 이 시점에…

주말 내내 비가 내린다고 하는군요. 그것도 아주 쏟아붓듯이 많이 내려서 바깥 공사는 전혀 못하고, 대신에 집안에서 목공예로  플레이 하우스 현판을 만드는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또한, 더치 도어 (문의 위 아래가 따로 분리되어 열리는 형태) 의 디자인 공부도 하고, 외장 마감에 필요한 자재를 사러 다니기도 하는 등의 일로 시간 절약을 하고 있습니다.

DSC_2080.jpg
DSC_2082.jpg


DSC_2083.jpg

2014년 8월 9일에 쓰고 있지만, 공사 열흘째 날은 8월 8일이었음

Related Posts

Subscribe
Notify of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