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케릭터 셔츠 만들기

 364 total views,  1 views today

주말 오후에는 코난군의 친구가 놀러왔습니다.

젯 이라는 이름의 친구는 작년에 코난군과 같은 반이었고, 올해에는 옆반으로 나뉘었지만 방과후 교실에서 다시 만나 프레디네 가게에서 다섯 밤 지내기 (Five Nights at Freddy's) 라는 컴퓨터 게임에 대해 서로 이야기하고 정보를 나누며 친하게 지내고 있습니다.

DSC_2814.jpg

 

그래서 급기야 주말에 코난군네 집에 모여서 함께 게임을 하며 놀게 된 것이죠. 둘리양도 오빠들 틈에 끼어서 오만 참견을 다 해가며 함께 즐겁게 놀았습니다.

아빠의 도움으로 이렇게 케릭터 그림을 다림질로 붙여넣은 셔츠도 만들고, 코난군이 쓰고있는 경비원 모자도 직접 만들었습니다.

DSC_2815.jpg

 

DSC_2816.jpg

 

프레디네 핏자가게에서 야간 경비원으로 5일간 일하면서 무서운 귀신들을 마주쳐도 놀라지 말고 살아남아야 하는 것이 게임의 내용인데 (그래서 경비원 모자가 필수 아이템), 오빠가 하도 좋아하다보니 둘리양도 케릭터 이름을 다 외우고 있습니다.

DSC_2817.jpg

 

DSC_2818.jpg

 

DSC_2819.jpg

 

Related Posts

Subscribe
Notify of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