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3

여러 작별 모임 기록

Loading

7월 22일 : 장석주 박사네.
7월 28일 : 곽서영 박사네.
8월 2일  : 김형철 박사와 저녁 식사.
8월 3일  : 폴과 저녁 식사 및 영화 감상(공동 경비 구역, 일본 애니메이션)
8월 4일  : 잉고와 잠깐 동안 맥주 한잔. 이후에 윤원섭 박사 집에서 술 한잔.(윤원섭 박사, 이용재 박사, 김형철 박사, 박상준 박사, 김성원 씨, 길건익)
8월 5일  : 그렉의 집에서 파티.
8월 6일  : 일식 집에서 저녁(남부 아키라, 메구미, 오자키 타쿠오, 폴)
8월 8일  : 테니스 그룹 마지막 테니스 및 맥주 예정.

바쁘다, 바뻐.

Subscribe
Notify of
guest
3 Comments
Oldest
Newest Most Voted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파파게나

우와… 정말 많이 바쁘겠네요. 마지막 날인 9일엔 아무 일도 없나요? 이삿짐 싣고나서 도와준 사람들과 저녁이라도 같이 먹게 되지 않을까요?

이제 사흘만 있으면 자기를 볼 수 있겠군요.
며칠 내내 식사대접이며 알코올 섭취가 많았을테니 목요일 저녁은 개운한 된장찌개 백반을 준비해야겠어요. 우리 밭에서 딴 오이로 무침도 하고…

파파게나

참, 토요일 밤부터 지금 일요일 밤까지 을선&정림 언니들과 짧고 굵게 회포를 푸느라 나도 많이 바쁘고 정신이 없었어요.

내일 아침 6시에 손님들 보내고 10시부터 버지니아텍에서 일주일간의 인텐시브한 트레이닝이 시작되어요. 밤에 해야하는 숙제도 내준다는데… 아니… 이 나이에 숙제가 웬말이람…

내일 가서 졸지 않으려면 얼른 자야지!

김성원

어제 잠깐 랩의 자리에 갔었는데 안계시더군요. 잘 내려가셨겠지요. 그리 짧지 않은 기간 같은 빌딩에서 지내면서 주신 많은 도움에 감사합니다. 게으름속에 무관심하게 지내게 되는 저에게 잠깐씩 사회나 저자신 주변을 둘러보게 하셨는데…. . 무엇보다 새로운일을 배우는데 인색하지 않고 두려움이 없이 해내시는게 앞으로도 오래 기억에 기억에 남을것 같습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서로 연락하고 지냈으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