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93 total views,  1 views today

코난아범이 가르쳤던 학생 중에 한 사람이, 한 학기 동안 잘 가르쳐주어서 고맙다며 감사카드와 야구경기 관람권을 선물해 주었습니다. 부담스러워서 되돌려주려 했지만, 자기도 공짜로 얻은 것이라길래 받았더랬지요.

로아녹 옆에 있는 세일럼 이라는 도시를 기반으로한 프로야구 팀은 메이저 리그도 아니고,  마이너 리그 중 트리플 에이(AAA) 보다도 하나 더 낮은 급인 더블 에이 (AA) 리그 보다 더 낮은 리그인 하이 에이 (High A)에 있는 세일럼 레드삭스 라고 하는 팀입니다.

그래도,  선수들 중에서 이 리그에서 잘 해서,  한계단씩 상위 레벨로 올라가다보면 그 유명한 보스턴 레드삭스 팀에서 뛸 수 있다고 하네요. 그러니까, 서울 본사, 지방 지사, 그런 개념과 약간 비슷하려나요?

암튼, 코난아범이 잘 가르친 덕분에 저와 아이들 모두 난생처음 야구장 구경을 했습니다.

경기 모습을 더 잘보려고 망원경까지 가지고 갔는데, 아기자기한 수준의 경기장이라, 육안으로도 잘 보이더만요. 게다가 좌석도 타석에서 가장 가까운 좋은 곳으로 배정받았구요.

IMG_0887.jpg

 

둘리양은 야구장 계단을 오르내리며 신나게 놀았습니다.

IMG_0888.jpg

IMG_0889.jpg

 

기가 시작하기 30분 전이나 일찍 갔더니 더욱 한산해서, 사진도 찍고 아이스크림도 사먹고 여유를 즐겼습니다.

IMG_0890.jpg

 

그런데 둘리양의 시야에 나타난 이것은…???

IMG_0892.jpg

 

바로 세일럼 빨간 양말 팀의 마스코트인 "먹시" 였습니다. 관중석을 돌면서 아이들에게 손을 흔들어주거나 함께 사진을 찍기도 하고, 경기 중간에도 가끔씩 등장해서 왔다갔다 하던데, 무척 더워보여서 안쓰러웠습니다 ㅎㅎㅎ

 IMG_0891.jpg

 

예전의 코난군이라면 감히 엄두도 내지못했을 하이파이브를 과감히 하고 있는 둘리양. 오빠보다 확실히 겁이 없는 편입니다.

IMG_0893.jpg

 

냠냠… 팝콘 먹고 있는 삼부자녀

IMG_0895.jpg

 

IMG_0894.jpg

 

비록 날도 덥고 아이들이 지루해 해서 끝까지 못보고 중간에 나오긴 했지만, 즐거운 야구장 나들이였습니다.

Related Posts

Subscribe
Notify of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