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무서웠던 곤충 유령의 집

 448 total views,  2 views today

영화배우처럼 레드 카펫을 사뿐사뿐 밟고 계단을 올라갈 때는 좋았지요.

DSC_0587.jpg

 

복도의 장식도 제법 좋았구요.

DSC_0590.jpg

 

그런데… 

DSC_0591.jpg

 

갑자기 나타난 이것은!

DSC_0593.jpg

 

두 어린이의 공포심을 조장하기에 충분하였으니…

DSC_0596.jpg

 

좀 큰 어린이들은 함께 기념사진도 찍고 했지만, 둘리양은 아빠 무릎에 찰싹 달라붙어 있었고…

DSC_0598.jpg

 

코난군은 어서 여기를 떠나자고 주장했습니다 ㅋㅋㅋ

DSC_0592.jpg

 

Related Posts

Subscribe
Notify of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